증권

Search: 251건
주식형펀드 2주 연속 ‘플러스’ 행진
관리자 2011.04.03
코스피가 2100포인트를 넘어 고공행진을 이어가면서 국내 주식형펀드가 2주 연속 플러스 수익률을 기록했다. 해외 주식펀드 역시 일본과 중동 악재에 내성이 생긴 가운데 미국 고용지표 개선에 따른 경기회복 기대감이 작용하면서 2째 플러스 수익을 냈다. 3일 펀드평가사 제로인에 따르면 1일 공시가를 기준으로 국내 ...
“금리 오르기 전에…” 회사채 발행 급증
관리자 2011.03.28
2월 기업의 자금공모 조달실적이 하나금융지주의 유상증자와 현대위아의 기업공개 등으로 전월보다 29.6%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28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2월중 기업이 증권공모를 통해 조달한 직접금융 규모는 총 14조469억원으로 전월(10조 8374억원) 대비 3조2095억원(29.6%) 늘었다. 이중 주식 ...
해외 주식펀드 올 1조3000억 ‘엑소더스’
관리자 2011.03.27
연초 이후 해외 주식형펀드에서 자금 이탈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54영업일째 순유출세를 이어가면서 최장 순유출 기록(52일)을 연일 재경신했다. 26일 금융투자협회와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24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해외 주식형펀드에서 136억원이 순유출됐다. 이는 올해 초부터 하루도 빠짐없이 자금이 빠져나 ...
국내 주식펀드 나흘째 자금 순유출
관리자 2011.03.24
코스피지수가 일본 대지진 이전 수준으로 회복하면서 국내 주식형펀드에서 나흘째 자금이 빠져나갔다. 24일 금융투자협회와 신한금융투자에 따르면 22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펀드에서 255억원이 빠져나갔다. 최근 나흘간 순유출된 자금은 1454억원에 달한다. 펀드별로 ‘삼성THE증권투자신탁1[ ...
‘코스닥 퇴출’ 10곳 윤곽
관리자 2011.03.23
감사보고서 제출 마감을 앞두고 코스닥시장 부실 기업들이 윤곽을 드러내고 있다. 2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감사인의 의견거절과 자본잠식 등으로 상장폐지 사유가 발생한 기업은 10개로 집계됐다. 이들은 중앙디자인, 대선조선, 엠앤에프씨, 스톰이앤에프, 세븐코스프, 넥서스투자, 트루아워, 제일창투, 맥스브로, BRN사이언 ...
국내·외 펀드 3주만에 ‘마이너스’ 수익률
관리자 2011.03.20
국내·외 주식형펀드가 3주 만에 마이너스 수익률로 돌아섰다. 일본 대지진과 원자력 발전소의 방사선 유출 우려, 바레인 시위 격화 등 많은 악재가 겹치면서 변동성이 큰 장세가 연출됐기 때문이다. 20일 펀드평가사 제로인에 따르면 18일 공시가 기준으로 국내 일반주식형펀드는 한 주간(3월14일~18일) 0.96%의 손실 ...
‘日 원전폭발’ 세계 경제에 직격탄
관리자 2011.03.17
일본 후쿠시마 원전이 잇따라 폭발하면서 세계 금융시장과 실물경제가 출렁이고 있다. 대지진과 쓰나미가 지역에 국한된 이슈였다면 원전 폭발에 따른 방사능 피해는 세계 경제의 상승세에 적지 않은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 때문이다. 당초 일본 사태가 세계 증시에 주는 영향이 제한적이라고 낙관론을 펼쳤던 전문가들도 추가 원 ...
코스피지수 올들어 6.2%p 하락
관리자 2011.03.17
연초 이후 코스피가 6.2%포인트 하락한 가운데 화학과 철강금속, 비금속 광물업종만 상승세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는 올해 1월부터 3월15일까지 유가증권시장의 업종별 지수 등락 추이 및 변동성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결과, 화학(9.04%)과 철강금속(1.02%), 비금속광물 ...
국내 주식펀드 이틀째 뭉칫돈 유입
관리자 2011.03.16
코스피가 2000선 아래에 머물면서 국내 주식형펀드에 이틀째 뭉칫돈이 순유입됐다. 16일 금융투자협회에 다르면 14일 상장지수펀드(ETF)를 제외한 국내 주식형펀드에 1649억원이 들어왔다. 이는 전날 1360억원이 들어온 데 이어 이틀째다. 펀드별로 ‘PCA변액보험코리아원자재지수연계증권투자신탁P-1[주식] ...
국내증시 ‘日 강진’ 후폭풍 당분간 지속”
관리자 2011.03.15
일본 대지진 발생으로 인해 투자심리가 약화되고 있는 가운데, 전문가들은 이번 참사가 우리증시에 미칠 후폭풍은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다만 그 영향력은 제한적일 것으로 예상된다. ◆전자, 철강등 지수상승 주도 홍순표 대신증권 시장전략팀장은 14일 “오늘 장중 코스피지수는 1960포인트 넘었다가 ...
철강·車·IT株 ‘웃고’ 여행·항공株 ‘울상’
관리자 2011.03.14
일본에서 발생한 강진으로 국내 주식시장에서 수혜주와 피해주의 희비가 엇갈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다만 장기적으로 일본의 경기가 침체될 경우 국내 증시에 미치는 악영향은 불가피한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일본 지진 피해로 철강과 자동차, IT 업체들은 반사적인 수혜를 입을 것으로 관측된다. 반면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