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금을 뿌린 듯이 메밀꽃이.... 신안 팔금에 메밀꽃 만개

황승순 기자 / whng04@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0-17 19:16:0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신안군 팔금면의 도로변에 메밀꽃이 만개(출처=신안군 팔금면사무소)
[신안=황승순 기자]

신안군 팔금면의 도로변에 메밀꽃이 만개했다.

가을을 맞아 팔금면 도로변에 활짝 핀 메밀꽃이 코로나19로 야외 활동을 하지 못해 정서적 불안감을 겪는 군민과 관광객에게 커다란 위안을 주고 있다.

팔금면의 메밀밭은 지난 8월 관내 이장과 주민들이 각자 농기계를 동원하여 직접 경운·파종하여 메밀밭을 조성하여 주민의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순수한 팔금주민과 같은 햐얀 메밀꽃이 너무 어울리고, 내년에는 식재면적을 확대하고, 각 섬별로 특색있는 꽃을 심어 사계절 꽃피는 천사섬 신안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또한, 인근 암태면 오도선착장에서는 10월 16일부터 온라인소금박람회가 개최되어 팔금면 메밀꽃을 찾는 관광객은 더욱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