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일청 성현아의 의외의 인맥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2 07:35: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성현아가 위일청을 언급하자 위일청이 실시간 검색어에 등장했다. 

 

성현아는 21일 방송한 sbs 플러스 '밥은 먹고 다니냐'에서 성현아의 지인으로 언급됐다. 

 

성현아는 힘든 시기에 위일청과 위일청의 아내가 자신을 많이 챙겨줬다고 밝혔다. 

 

위일청은 1955년생으로 1901년 서울국제가요제를 통해 데뷔한 가수이자 기업인이다.

 

위일청은 1984년 서울패밀리를 결성했으나 1990년 탈퇴했다. 1999년에는 위리미디어를 설립했고 2008년에는 일청명가를 만들었다. 

 

위일청은 '들꽃 같은 인샹', '불후의 명곡' 앨범을 발매했다. 

 

최근에는 '가요무대'와 행사를 통해 활동 중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