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보통의 연애' 박스오피스 3위 '장기흥행'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2 08:26: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가 박스오피스 상위권을 지키며 여전히 장기흥행 중이다. 

 

22일 영화진흥위원회에 따르면 21일 '가장 보통의 연애'는 771개의 스크린에서 3만 5451명을 모아 박스오피스 3위를 기록했다. 누적관객수는 257만 9253명이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상처받은 재훈(김래원)과 전 남친에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영화다.

 

한편 '말레피센트2'는 5만 4601명으로 박스오피스 1위, '조커'는 4만 8817명으로 2위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