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시,오페라 <허왕후> 개막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4-08 10:50: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김해=최성일 기자]
▲허왕후 관람 포인트[포스터

가야 역사의 시초를 열어젖힌 김수로와 허황옥의 사랑, 그리고 그들의 이상을 그려낸 오페라 <허왕후>가 8~10일 김해문화의전당 마루홀(대극장)에서 막을 올린다

 

김해시가 주최하고 김해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오페라 <허왕후>에는 소프라노 김성은, 김신혜, 테너 정의근, 박성규 등이 출연하며, 제작에는 작가 김숙영, 작곡가 김주원 등이 참여했다. 

 

김해시 최초 창작 오페라인 <허왕후>는 오는 4월 8일 ~ 10일 초연을 마친 뒤 수정 보완 작업을 거쳐 오는 하반기에 대구‧서울 등에서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김해문화재단 관계자는 “오페라 <허왕후>는 가야 역사의 중요성을 일깨우고 그 문화‧예술적 가치를 널리 알리는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며 “향후 김해 뿐 아니라 국내외 도시에서 사랑받는 오페라로 나아가고자 하니 관람객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