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교육청, 교육감 주재 코로나19 긴급대책회의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2-23 16:11: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각급 학교에 교직원 대상 연수·워크숍 등을 관외지역서 하지 말 것 권고
 
[부산=최성일 기자] 부산시교육청이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남에 따라 21일 오후3시 시교육청 종합상황실에서 각 부서장과 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김석준 교육감 주재로 코로나19 관련 긴급 대책회의를 가졌다. 


이날 부산시교육청은 부산지역에서 확진자가 발생할 경우 어떻게 대응해 나갈 것인지 등 부서별 세부 조치사항을 비롯한 감염증 예방 관리 대응체계를 점검하고, 감염증 확산 방지에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부산시교육청은 단위학교 교직원의 연수나 워크숍 등을 관외지역에서 실시하지 말 것을 각급 학교에 권고했다.

학생들에 대해선 손 씻기, 마스크 착용 등 개인위생 관리에 철저히 하고, 가급적 외부인과 접촉을 하지 않도록 지도해 줄 것을 각급 학교에 당부했다.

김석준 교육감은 “최근 대구·경북 지역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급속히 늘어나고 있어 부산에서도 확진자 발생이 시간문제일 정도로 위중한 상황”이라며 “확진자 발생시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체계를 갖춰나가자”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