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남권광역관광본부 해외 관광홍보설명회 참가

최성일 기자 / 기사승인 : 2019-11-19 09:19: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동남아 관광객을 대상으로 동남권 공동 홍보 실시
 
[부산=최성일 기자]부산·울산·경남 동남권 3개 시·도로 구성된 동남권광역관광본부(이하 본부)는 11월13~15일까지 동남아시아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말레이시아 지역 관광홍보 마케팅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한국관광공사 쿠알라룸푸르지사와 함께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와 페낭 지역의 현지 여행사와 항공사 등 130여 개의 업체를 대상으로 개최하였다.

 

11월 13일 오후 3시, 페낭에서 30여개 현지 여행사를 대상으로 부산·울산·경남의 특색있는 관광 자원 소개 및 개별 여행사 대상 맞춤형 상담을 추진하였고, 이어 15일 오전 10시, 쿠알라룸푸르에서 지역 여행사 및 항공사등 100여개의 업체를 대상으로 도시 소개 및 개별 상담을 운영하여 동남권 지역 관광객들을 유치 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했다.

 

본부에서는 이번 관광설명회 참가를 통해 부산·울산·경남의 관광자원을 집중 홍보하여, 수도권 및 제주에 집중되어 있는 무슬림 관광객을 동남권 지역으로 분산시키고 관광객 유치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였다.

 

향후 본부에서는 동남권광역관광 상품 구성에 관심이 높은 여행사에 대해선 팸투어 실시와 개별여행객이 동남권 지역으로 찾아올 수 있는 「K-트래블 버스*(2020년)」를 운영하는 등 실질적인 관광 상품으로 연계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김상돈 동남권광역관광본부장은 "이번 한국관광홍보설명회는 광역관광본부설립 이후 첫 해외 홍보설명회로 3개 시도가 관광활성화를 통해 지역경제를 되살리는 보완적 수단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있으며 3개 시·도가 협력하여 관광객 유치에 노력할 것"이며, "방한 관광객이 꾸준히 증가하는 말레이시아를 대상으로 동남권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홍보함으로써 서울·제주지역에 편중된 해외관광객을 동남권으로 유치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동남권광역관광본부는 부산·울산·경남 3개 시·도를 광역관광체계로 구축해 관광자원을 유기적으로 연계 개발하고 관광상품을 공동 발굴하기 위해, 올해 9월 설립하여 운영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