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정순 관악구의장, 인헌공 강감찬 장군 기념사업회로부터 감사패 받아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5 09:44:1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왕정순 의장이 감사패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관악구의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관악구의회 왕정순 의장은 최근 관악구 강감찬 역사문화도시 브랜드 구축에 대한 공을 인정받아 인헌공 강감찬 장군 기념사업회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왕 의장은 낙성대동, 인헌동, 남현동 지역구 의원으로서, 지하철2호선 낙성대역에 강감찬역이라는 명칭을 함께 사용하는 것에 대해 2015년 4월, 주민 의견을 모아 관악구의회에 청원서를 제출한 바 있으며, 이후 5년 간의 끈질긴 노력 끝에 마침내 지난 2월부터 공식적으로 병기가 시작됐다.

또한 남부순환로 사당역에서 시흥IC까지 7.6Km 구간에 강감찬대로라는 명예도로명이 붙게 된 것도 왕 의장의 제안사항이었다.

왕 의장은 “힘을 모아주셨던 구민 여러분들 덕분에 제 임기 동안 이러한 성과를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관악구가 역사문화의 향기가 가득하고 강감찬 장군의 용맹과 지혜가 살아 숨쉬는 도시로 가꾸어 가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