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기흥구 치매안심센터 치매 프로그램 우수 기관 선정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2 16:09: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공공후견・안심마을 등 다양한 치매 극복 프로그램 운영…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
▲ (사진) 기흥구 치매안심센터 로고.

[용인=오왕석 기자] 용인시 기흥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21일 제13회 치매극복의 날 치매우수 프로그램 단체부문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매년 치매에 대한 사회인식을 제고하고 치매 극복에 기여한 단체와 개인을 선정해 이 상을 수여하고 있다.

 

기흥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018년 9월 개소 이후 지역사회가 함께 치매를 예방하고 극복할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인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센터는 치매 조기검진 지원, 맞춤형 사례관리, 환자쉼터 운영, 치매 공공후견사업, 안심마을 운영 등의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맞춤형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주민들의 호응이 높다.

 

기흥구보건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역 어르신들이 편안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치매 예방과 극복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