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본부세관, 수출입기업 실무자를 위한 원산지관리 가이드 북 발간

최성일 기자 / look778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3 10:57:4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FTA부터 비특혜 원산지증명까지 통합 가이드라인 제시
▲ 원산지관리 가이드 북
[부산=최성일 기자]부산본부세관(세관장 이명구)은 수출입 물품이 원산지에 따라 관세의 면제 또는 인하를 받거나 덤핑방지관세 등의 수입 규제를 면제 받기 위해 수출입기업 실무자가 반드시 알아야 할 다양한 원산지 규정을 총정리한「쉽게 따라 하는 원산지 관리 가이드 북」을 발간했다고 밝혔다.

 

이번 책자는 원산지증명 방법부터 사후관리, 활용시 유의사항, 실무자의 문의가 빈번한 관련 업무지침까지 수요자 맞춤형으로 제작됐다.


최근 유럽연합과 터키 등 해외 관세당국으로부터 비특혜 원산지증명서에 대한 검증 요청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검증에서 수입국의 원산지 규정을 위반한 사실이 드러나면 수입국 정부로부터 벌금이나 형사처벌 등 불이익을 받을 수 있다. 


뿐만 아니라 FTA 특혜관세를 적용받은 물품의 경우 원산지 검증 결과 협정에서 정한 요건을 불충족한 것으로 판정되면 특혜관세가 배제되어 기업에 막대한 손실을 입히기도 한다. 


이에 부산본부세관은 우리 기업이 불이익을 받는 안타까운 사례를 방지하기 위해 이번 책자 발간을 통해 원산지 관리 통합가이드라인을 제시했다. 


이명구 부산본부세관장은 “앞으로도 중소수출입기업의 원산지 관리 능력 향상을 위해 ‘찾아가는 원산지증명 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고 하면서 “어려운 시기에 우리 기업이 원산지증명을 더 효과적으로 활용해 수출을 확대할 수 있도록 이 책자가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쉽게 따라 하는 원산지 관리 가이드 북」은 부산본부세관 수출입기업지원센터에서 수령할 수 있으며, 관세청 Yes FTA 포털사이트 내 ‘FTA자료실>e-Book>FTA활용가이드“에 게시돼 누구나 열람 또는 내려 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