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추기 가축전염병 일제 합동 예방접종 실시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7 10:30:0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코로나 바이러스 창궐에 가축 바이러스 퇴치 더욱 빛나 [함양=이영수 기자]
 

함양군이 오는 10월 30일까지 추기 가축전염병 일제 예방접종을 실시한다고 지난 25일 밝혔다.

이번 예방접종은 소를 대상으로 ‘전염성 비기관지염’·‘설사병’개는‘광견병’예방 백신을 투입하고 소는 영세농가와 밀집사육지역 농가를 대상으로 우선 실시하고 개는 산간지역 및 인구조밀지역을 우선 실시한다.

대상은 소 전염성 비관기지염의 경우 생후 3개월 이상, 설사병의 경우 분만 6~4주전 임신말기 ‘소’이다. 단, 10두 미만 사육농가를 대상으로 지원한다. 10두 이상 사육농가는 약품을 직접 구입하여 자율 접종하여야 한다.

개 광견병 대상은 3개월 이상의 건강한 개 중 예방접종을 하지 않았거나 한지 1년이 지난‘개’이다. 광견병 수의사 접종을 원하거나 방역기간 내 누락된 개는 접종기간 중 함양군 소재 동물병원을 방문하여 접종하면 된다.

접종방법은 군내 공수의사 6명과 농축산과 직원 2명이 읍면별 일정에 따라 합동으로 순회하며 실시하고 접종비는 100% 함양군에서 지원한다.

정순우 농축산과장은 “군은 가축전염병 일제 합동예방접종으로 2019년 소631두·개1,869두, 2020년 춘기 소 205두·개271두의 실적을 올렸다”며 “코로나 바이러스가 창궐하는 이 시점에 우리군 가축 바이러스 예방 노력은 더욱 빛났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