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캠페인 추진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5 12:00:54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21년 산불예방 위해 11개 읍면별 홍보활동
▲ 영암군 제공

[영암=정찬남 기자] 전남 영암군(전동평)은 11개 읍·면 마을별로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캠페인”을 통해 봄철 산불조심기간(2월1일 ~ 5월15일 ) 산불예방을 위한 홍보활동에 나선다.


기후변화에 따른 건조일수 증가 및 매년 관행적 무단소각으로 논·밭두렁, 농업부산물 및 농산폐기물 등의 불법소각이 산불발생요인의 약 30%를 차지하고 있어 이에 대한 예방을 위해 캠페인을 추진키로 했다.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캠페인은 읍면 소재 각 마을이 참여(주민 전체 사전 동의)해 서약서 양식에 따라 마을대표가 직접 서명을 통해 불법소각으로 인한 산불발생의 위험성을 인지하고 예방하는 활동이다.


기존 논·밭두렁 및 산림연접지에서 불법소각이 발생 후 실화자에게 규제, 과태료 등을 징구했지만, “소각산불 없는 녹색마을 캠페인”은 사전에 미리 농·산촌 마을 공동체에 자발적 서약 및 자율이행을 실천한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영암군 관계자는 “이번 캠페인을 통해 영암군민의 자발적인 산불예방 실천으로 산불제로에 도전할 수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