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4' 벤, 윤민수에 대한 폭로 "개인기만 시켰다" 이유는?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8-15 01:40: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피투게더4'에서 벤은 윤민수에 대한 불만을 토로했다.

8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한여름 밤 무더위를 날려줄 선물 같은 '8월의 크리스마스' 특집으로 꾸며져 정재형, 윤민수, 정승환, 김필, 소유, 벤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벤은 회사 프로듀서인 윤민수와 함께 나오는 것에 대해 불만을 표했다.

벤은 "윤민수가 이상한 걸 진짜 많이 시킨다. 개인기도 많이 시켰다. '불후의 명곡'에 나가서도 MC를 볼때 개인기를 요청했었다"고 말했다. 하소연을 했던 것과 달리 벤은 정재형 성대모사까지 능수능란하게 보여 웃음을 유발했다.

윤민수는 "벤은 연습생 때부터 인천에서부터 서울까지 태풍이 불어도 항상 연습을 하러 왔다. 조금씩 알려지던 벤이 이제는 1등으로 음원 차트를 했을 때 뭉클했다"고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벤 역시 음원차트의 선두에 오른 소감을 털어놨다. 벤은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노래를 듣는다는 게 참 감사하다. 누군가 나를 기다려주는 것 같아 의미가 있다"고 답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