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가로등 현수기 일제정비 실시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0 12:15:33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4~25일, 미 신고 현수기 등 대상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광역시는 쾌적한 가로경관 조성을 위해 14일부터 25일까지 걸쳐 가로등 현수기 일제정비를 실시한다.

광주광역시청사 전경=사진, 광주광역시 제공

 

현수기(가로등 배너)는 가로등에 세로형으로 매다는 방식의 광고물이다.

 

불법 현수기로 인해 도시미관 저해는 물론, 교차로와 버스정류장 주변 등에 설치돼 차량통행과 시민들에게 불편을 주고 있다.

 

이번 일제정비에는 총 6개반 20여 명을 투입, 자치구 단위로 신고하지 않은 현수기, 기간이 만료됐지만 철거하지 않은 현수기, 가로등이 아닌 교통시설물에 설치된 현수기 등 불법 현수기를 정비한다.

 

가로등 현수기는 해당 자치구에 신고하고 수수료 납부 후 설치 기준에 적합하게 게시해야 하며, 이를 준수하지 않은 불법 현수기에 대해서는 계도 및 과태료 등 행정처분을 강화할 방침이다.

 

김종호 시 건축주택과장은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시민 불편을 유발하는 불법 현수기를 정비해 도시경관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