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군, 생활체육 인프라 확충 가속페달

최진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1-12 12:29: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2023년까지 총 410억 투입
청소년 체육센터 내년 말 완공
내포 다목적운동장 3월 첫삽
[홍성=최진우 기자] 충남 홍성군이 명품 도시화 실현 정책의 일환으로 생활 체육 인프라 확충을 위해 2023년까지 410억원을 투입한다고 밝혔다.

우선 군은 130억원 사업비 규모의 국민(청소년) 체육센터를 홍성읍 흥덕서로 78 일원에 2021년 말까지 완공할 계획이다.

연면적 4734㎡에 볼링장, 실내체육관은 물론이고, 북 카페, 음악과 댄스 등을 즐길 수 있는 청소년 휴게 공간이 들어서게 돼 완공 시에는 중부권 최고의 종합 체육 문화시설 탄생할 전망이다.

25억원 사업 규모인 내포신도시 근린 생활공원 12호 부지내에 자리잡게 될 다목적 운동장도 2020년 말 완공을 앞두고 있다.

가로 90m, 세로 60m의 축구장과 순환형 트랙 300m 5레인이 조성돼 인근 주민들의 걷기, 달리기 등 생활 체육 저변 확대에 기여할 전망이다.

LH 공사와 군이 사업비를 분담해 추진 중이며 금년 3월 중 삽을 뜨게 될 예정이다.

또한 군은 일반인과 장애인의 건강증진과 사회참여를 유도를 위한 120억원 규모 장애인 수영장 건립도 홍성읍 흥덕서로 일원에 2022년 10월 준공을 앞두고 있다.

수영장, 유아풀, 수치료실, 헬스장, 다목적실, 락커룸, 수면실 등이 지하 1층, 지상 2층 3859㎡ 규모내에 입점하게 돼 수영장형 레저 스포츠타운으로 우뚝 설 전망이다.

2021년 3월 착공 예정이다.

또한 군은 홍주종합경기장내 스포트타운 조성을 위해 소향리 388번지 일원에 대한 토지매입비 100억원을 2023년까지 단계적으로 예산을 확보할 계획이다.

그 밖에 군은 6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노인들 체육 여가 선용을 위한 그라운드 골프장을 내법리 일원에 올해 말 준공할 계획이며, 광천 생활 체육공원, 내포 야구장, 홍주문화체육센터, 홍주종합경기장 체육시설 기능 보강을 위해 총 27억원을 올해 투입한다.

군 관계자는 “충남도시 수부도시에 위상에 걸맞게 군민들이 피부로 체감할 수 있는 생활체육 인프라 확충 시책을 지속 전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