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군 코로나 위기극복 지역농산물 팔아주기 적극 나서

이영수 기자 / ly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19 18:24:1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군청·경찰서·교육청·NH농협·향우·자매결연지 지역농산물 팔아주기 앞장 [함양=이영수 기자]
 

경남 함양군이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 지역농산물 팔아주기에 적극 나섰다.

군에 따르면 18일 군청·경찰서·교육청·NH농협 등 관내 기관·단체 등에 추석 제수용품과 선물을 지역농산물로 구매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하고 함양을 찾는 내방객과 향우, 자매결연지에도 함양 농·특산물을 이용할 수 있도록 홍보에 나섰다.

군은 추석을 앞두고 상림 로컬푸드를 조기에 개장해 군민들과 상림을 찾는 내방객이 근거리에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사과·배·포도 등 제철과일과 꿀, 차, 즙, 부각, 한과, 전통주, 산양삼 등 가공식품, 제수용품, 맞춤형 선물세트 등 다양한 상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이와 함께 9월 14일부터 9월 30일까지 10%~15% 특별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특히 올해 추석은 코로나19로 인해 출향인들의 고향방문이 줄고 추석선물로 대신 마음을 전하는 추세여서 비대면 온라인 판매망을 적극 활용해 사전 전화주문도 받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함양 로컬푸드와 쇼핑몰에서 판매되고 있는 농·특산물은 관내 농가에서 직접 생산한 제품들로 유해성분 검사를 거쳐 믿고 안전하게 드실 수 있는 먹거리로 저렴한 가격에 공급하고 있다”며 “추석선물은 청정 지리산 함양의 농특산물로 지역내 기관단체 및 함양을 찾는 내방객들의 많은 이용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