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정신장애인 가족을 위한 쉼터 ‘별무리’ 개소

이기홍 기자 / lkh@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19-12-09 16:32: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고양=이기홍 기자] 고양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난 12월 6일, 정신장애인 가족을 위한 ‘별무리’ 쉼터 개소식을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센터를 이용하는 정신장애인과 가족, 센터 관계자가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가족쉼터 명칭인 ‘별무리’는 ‘작은 별들이 모여서 큰 빛을 내다’라는 순우리말로 정신장애인 가족들이 함께 모여 정신질환자의 회복을 돕고 그들의 삶을 지지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가족쉼터는 정신장애인의 편견을 극복하고 고충을 이해하기 위한 ‘고양시장 민생탐방’ 진행 시 정신장애인 가족대표의 건의사항을 수렴해 조성하게 됐으며, 앞으로 정신장애인 가족들의 교육 및 자조모임, 쉼의 공간, 당사자(동료지원가)의 활동공간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 사진제공=고양시청


센터 관계자는 “정신질환은 질병에 대한 가족 간 정보 공유와 정서적 지지가 중요하기에 이를 위한 공간인 가족 쉼터 조성이 큰 의미를 가진다”고 전했다.

고양시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역주민의 정신건강증진을 도모하고 정신장애인의 재활 및 사회복귀를 돕고 있으며, 지역주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기타 궁금한 사항은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