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동웅 구로구의장, 시니어클럽 현장방문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3 15:55: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시니어클럽을 방문한 박동웅 의장(가운데)이 시설을 둘러보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구로구의회)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박동웅 서울 구로구의장이 최근 오류문화센터 3층에 위치한 구로시니어클럽을 방문해 사업 진행 상황에 대해 현장 의견을 청취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13일 구의회에 따르면 박 의장은 양임순 관장으로부터 운영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시니어클럽 근무자들에게 격려의 말을 전했다.

또 박 의장은 노인들의 재능과 경력을 데이터베이스화 해 맞춤형 일자리를 지원하고, 지역 노인들이 만족할 수 있는 근로여건 조성과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한 비대면 사업을 적극 발굴하는 등 지역형 일자리 개발에도 최선을 다해달라는 당부의 말을 전했다.

이날 방문을 마친 박 의장은 “구로시니어클럽의 운영으로 어르신들의 노후가 한층 더 안정되고 행복해질 것이라 기대한다”며 “취업을 희망하는 어르신들에게 많은 일자리가 제공될 수 있도록 구의회에서도 집행부와 협력해 어르신들의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로시니어클럽은 '어르신 일자리사업' 전담기관으로 구로구시설관리공단이 구로구청 대행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 마스크착용 캠페인, 환경미화활동 등 코로나19 감염예방활동 사업 전개에 이어, 올해에도 시장형 일자리와 공익형 일자리 사업을 비롯한 일자리 상담, 일자리 창출 및 교육훈련 등 10여개 사업, 고용인원 약 400명 규모의 노인 일자리 사업을 운영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