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임대농기계 사용으로 농업경영비 절감기여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1 13:15:5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농기계임대실적 우수시군으로 상사업비 2억 원 확보

 영암군이 농기계임대사업을 통해 올해 3분기 실적이 약 39억 원이 절감된 효과를 얻었다. =사진, 임대 농기계로 밭정비를 하고 있는 농민 / 영암군 제공

[영암=정찬남 기자] 전남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농업경영비 절감과 밭작물 농업기계화율 제고를 위해 추진 중인 농기계임대사업소의 3분기 임대실적을 분석한 결과 39억 원의 농가 경영비절감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농기계임대사업의 3분기 누적실적은 5,183대(전년4,936대)로 4,377명의 농업인이 7,186일을 사용해 농업경영비 약39억 원이 절감되는 효과를 나타내고 있다.

 

운영실적을 자세히 들여다보면 주요 임대기종인 승용예초기의 이용회수가 전년과 비슷했으며, 벼 중간물떼기 시기에 사용되는 배토기를 추가 확보해 대폭 실적이 상향됐으나, 태풍의 영향으로 9월의 임대실적이 주춤한 경향을 보였다. 최근 3년간 임대실적을 보면 여름철 농업인들이 자주 사용하는 임대 기종으로는 승용예초기, 관리기, 배토기, 파종기인 것으로 나타났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매년 농기계 임대실적 증대와 내실 있는 운영으로 금년 전국 141개 시·군 농기계임대사업소 평가 결과 상위 A그룹에 해당하는 성과를 거둬 상사업비로 2억 원을 확보하고, 2년 연속 괘거를 이루고 있다”며,“이번에 확보한 예산으로 노후농기계를 교체해 농기계 고장으로 발생하는 민원을 최소화하는 등 임대농기계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