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로구의회, 설맞이 15개 복지시설 위문

이대우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1 16:51:2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박칠성 구의장 "복지사각지대 해소 노력"
격려금 전달··· 애로사항 청취

▲ 구로장애인자립생활센터를 방문한 박칠성 의장(왼쪽)이 센터 이용자와 함께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제공=구로구의회)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구로구의회(의장 박칠성)가 민족 최대 명절 설을 맞아 최근 브니엘의 집과 구로장애인자립생활센터, 햇살터장애인주간보호시설 등 지역내 15개 복지시설을 방문해 격려금을 전달했다.

구의회는 격려금 전달과 함께 이어 시설관계자와 이용자들의 불편사항을 꼼꼼히 살피고 따뜻한 대화를 나누며 애로사항과 개선사항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박칠성 의장은 “우리의 정성과 관심이 조금이나마 따뜻한 온정으로 전해지길 바란다”며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이웃에 사랑을 전달하고, 주민들과 더불어 사는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해 복지사각지대가 없는 구로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의회는 매년 민족 고유의 명절을 앞두고 소외계층과 어려운 이웃을 찾아 위문하고 있으며,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격려하는 등 이웃사랑 실천과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