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면역력 증진 프로그램 ‘비타민’ 시범 운영

김재현 기자 / jaeh0830@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5-22 15:32: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부산=김재현 기자]  

부산광역시교육청(교육감 김석준)이 5월 21일부터 7월말까지 산업재해 발생학교 및 희망학교 15개교를 대상으로 급식종사자들의 신체 면역력 향상과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예방을 위한 면역력 증진 프로그램 ‘비타민’을 시범 운영한다.

프로그램은 사람의 밀접 접촉을 최소화하기 위해 시교육청 보건관리자가 학교 현장으로 찾아가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교육청 보건관리자는 중장년층으로 구성된 급식종사자의 기저질환을 조기 발견하고 예방하기 위한 건강상담과 관련 검사를 실시한다.

또한, 면역력 향상을 위해 항산화 비타민제를 지급하고, 마사지 및 운동법 지도와 질병 저항력을 높이기 위한 건강 관련 정보도 제공한다.

아울러, 학교 급식실 종사자 뿐만 아니라 청소 및 시설관리 근로자 등을 대상으로 근골격계질환 예방 컨설팅과 테이핑 요법, 맞춤형 스트레칭 등도 실시한다.

이에 앞서, 시교육청은 급식종사자들을 대상으로 개인 맞춤식 건강관리 프로그램인 ‘빨간약’을 운영했다.

시교육청 관계자는 “급식실 종사자들의 건강은 등교수업을 시작하는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에도 많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며 “이 프로그램이 학교 근로자의 건강과 면역력 증진에 많은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