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농어촌민박 등급결정 신청접수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5-25 17:34: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민박도 등급이 다르다”...27일까지 숙박, 체험·교육부문 접수

  해남군이 실시하는 농어촌민박 및 농촌체험휴양마을 등급 결정 인증을 받은 한관수 무심재 대표(우측)와 군 관계자 / 해남군 제공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군수 명현관)은 오는 27일까지 농어촌민박 및 농촌체험휴양마을에 대한 등급결정 신청을받는다.

농어촌민박 및 농촌체험휴양마을 등급결정은 지자체가 추천하는 사업체를 대상으로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심사결정을 시행한다.

신청분야는 숙박, 체험.교육 부문으로, 숙박부문은 기본, 체험.교육부문은 선택사항으로 구분돼 있다.

등급 신청 시 화재보험 가입은 필수이고, 체험.교육부문 신청 시에는 농어촌체험관광보험(책임보험), 체험.교육시설을 갖추고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지 평가를 받아야 한다.

해남군은 2019년도에 농어촌 민박사업 등급결정 신청을 해 무심재 민박이 2등급, 꿈꾸는 흙집마당이 3등급에 선정된 바 있다.

군 관계자는“최근에는 농어촌민박 시설도 청결과 위생은 기본인 만큼 공인된 등급제를 신청해 해남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친절하고 청결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