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옥 강진군수, 지역 현안사업 해결 위해 국회 방문

정찬남 기자 / 기사승인 : 2019-10-17 15:59:4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청소년문화예술센터 건립사업 절실"
이인영·서삼석등 의원 면담
지역 현안사업 국비지원 건의
[강진=정찬남 기자] 이승옥 전남 강진군수가 지역현안 사업비 확보를 위해 국회를 방문했다.

이 군수는 16일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전라남도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하고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서삼석·우상호·이개호·윤영일 국회의원실을 방문해 강진군 현안사업을 건의했다.

2020년 정부예산에 대한 국회 심사를 앞두고 열린 예산정책협의회에 참석한 이 군수는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비롯해 박광온 최고위원, 서삼석 전남도당위원장 및 더불어민주당 지도부에게 강진군 현안사업인 국립청소년문화예술센터 건립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협조를 요청했다. 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서삼석 국회의원(예산결산특별위원회), 이개호 국회의원(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을 만나 군 현안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했다. 특히 국가에서 직접 운영하는 국립청소년문화예술센터 건립사업비 341억원 중 타당성 조사용역비 1억원이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적 협조를 요청했다.

이후 이 군수는 우상호 국회의원(문화체육관광위원회)과 면담을 하고 오는 2020년 10월에 강진군 최초로 개최되는 국제대회이며, 약 40개국·500여명의 선수이 참가하는 세계대학역도선수권 대회가 성공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국비 지원을 건의했다.

이어 윤영일 국회의원실(국토교통위원회)을 방문해 국도 23호선 강진~마량 간 4차선 확포장사업의 중요성을 피력했다. 현재 해당 구간은 2차선 선형개량 공사가 추진 중에 있으며,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계획에 반영돼 4차선 확·포장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사업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설명했다.

이 군수는 “중앙부처를 수시로 방문했지만 확보하지 못한 군 현안사업을 국회차원에서 확보될 수 있도록 거듭 방문하고 수시 건의해 현안사업 해결을 통한 일자리 확보, 체류형 관광 육성, 농업인의 소득 향상 등의 강진군이 추구하는 더불어 행복한 강진 건설을 위해 쉬지 않고 달리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