습도 높은 여름철, 수인성 감염병 주의하세요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8-11 14:19:0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해남군, 올바른 손 씻기, 음식 충분히 익혀 먹기 등 예방수칙 당부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명현관)은 장마철 고온 다습한 날씨가 이어지는 가운데 여름철 건강을 위협하는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에 대한 각별한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 수인성식품매개감염병6대예방수칙 안내 포스터 이미지 / 해남군 제공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은 병원성 미생물(바이러스 또는 세균)에 의해 오염된 물 또는 식품 섭취로 인하여 설사, 복통, 구토 등의 위장관 증상이 나타나는 질환이다.


특히 기온 상승으로 미생물 증식이 활발해지는 5~9월 사이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다. 질환은 오염된 어패류, 샐러드와 같이 익히지 않고 섭취하는 채소류와 육류 등의 교차 오염을 통해 미생물이 증식하며 발생할 수 있다.


예방을 위해서는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비누로 손 씻기 ▲음식은 충분히 익혀먹기 ▲설사 증상이 있는 경우에 조리하지 않기 ▲위생적으로 조리하기 등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여름철에는 온도와 습도가 높기 때문에 세균이나 곰팡이의 증식이 쉽게 일어나 수인성·식품매개 질환이 잘 일어날 수 있는 조건이 된다”며 “설사나 구토 등의 증상이 나타나는 수인성·식품매개 감염병은 올바른 손 씻기 등 기본적인 개인위생 준수를 통해 충분히 예방할 수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