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상자텃밭 300세트 분양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3-25 17:37:2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가정에서 손쉽게 작물을 재배할 수 있는 상자텃밭(50리터) 300세트를 분양한다고 25일 밝혔다.

구에 따르면 상자텃밭 신청자에게는 내장된 저수통 및 자동급수봉을 통해 자동 물 보충이 가능한 무독성 플라스틱 재배용기와 상토 1포, 상추와 치커리 등 모종 10주가 제공된다.

개인 2세트, 단체 5세트까지 신청가능하며, 서울시와 구의 지원으로 상자텃밭 1세트당 8000원에 저렴하게 분양받을 수 있다. 대상은 주민 또는 어린이집·유치원 등 단체이다.

오는 29일까지 공고기간을 거쳐 구 홈페이지 공고란에서 30일부터 오는 4월5일까지 신청하면 된다.

대상자는 전자공개추첨으로 최종 선정되며, 오는 4월6일 구 홈페이지를 통해 결과를 발표한다.

선정된 주민에게는 신청한 주소지로 상자텃밭세트를 직접 배송할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 경제진흥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아울러 구는 오는 12월까지 지역내 장애인 복지시설 및 단체를 대상으로 ‘2020 장애인 자연체험학습장’을 운영한다.

▲디딤돌주간보호센터 ▲불새자전거동아리 ▲서울시립발달장애인복지관 ▲걸어서 세상 밖으로 동아리 등 4개 단체에 20구좌 임차료를 지원한다.

김정원 구 경제진흥과장은 “상자텃밭 조성으로 도심 속에서 자투리 공간을 활용해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를 자급할 수 있다”며 “많은 주민의 참여로 도시농업이 더욱 활발해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