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임직원, 보호종료청년 자립 지원 기부금 전달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20-01-21 14:16:5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보호종료청년들을 위한 KT&G 기부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KT&G)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KT&G가 지난 20일 아동복지시설 및 가정위탁 보호종료 청년들을 돕기 위해 '아름다운재단'에 기부금을 전달했다.

보호종료 청년은 복지시설에서 보호되다가 만 18세가 되면 아동복지법에 근거해 보호가 종료되는 이들을 말한다.

매년 약 2500명의 보호종료청년들이 발생하나 이들 중 상당수가 안정적인 사회 진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KT&G 임직원들은 자발적인 기부금인 ‘상상펀드’를 통해 재원을 마련했다. 지원 규모는 1억5000만원에 달한다.

기부금은 보호종료 청년들의 학업 유지와 자기계발 등 자립 역량을 키우는데 지원된다.

특히 장학금, 학업생활 보조비, 단기어학연수비 지원 등에 사용될 계획이다.

또한 동아리 및 자치활동, 멘토·멘티 활동 등 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사회에 자립할 수 있도록 돕는 각종 프로그램에도 활용될 예정이다.

KT&G 관계자는 "보호종료청년들이 안정적으로 사회에 진출할 수 있도록 돕고자 임직원들의 마음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소외계층 지원에 대한 꾸준한 관심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