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11월 6일부터‘2019 가구주택기초조사’실시

오왕석 기자 / 기사승인 : 2019-10-21 15:32:0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평택=오왕석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가 11월 6일부터 25일까지 총 20일간 ‘2019 가구주택기초조사’를 실시한다.

 

 

올해로 2회차인 가구주택기초조사는 인구주택총조사 및 농림어업총조사 실시 전 조사구 표본 확충을 위해 통계청이 5년마다 전국 모든 가구와 거처를 조사하는 국가승인 기본통계조사이다.

 

평택시는 조사기간 동안 93명의 조사요원들이 총 250,489 가구를 현장 확인하고 그 중 21,431 가구에 대해 방문면접조사를 진행 할 계획이다.

 

이번 조사는 기존과 달리 태블릿을 통한 전자조사(CAPI)방식을 도입하여 조사원들이 실시간으로 오류를 수정하고 지리정보시스템(GIS) 및 위성항법장치(GPS) 활용함으로써 조사의 신속성과 정확성을 높혔다.

 

시 관계자는 “조사 내용은 통계목적 이외에 사용할 수 없도록 법으로 엄격히 보호되고, 조사 결과로 만들어진 고품질의 행정자료는 더 나은 정책 수립으로 연결되는 만큼, 시민들의 적극적인 응답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