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홈플러스 금천점 부설주차장 개방’ 업무협약 체결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5-22 15:32: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홈플러스 금천점 부설주차장 개방 업무협약’을 체결한 (왼쪽부터) 박평 금천구시설관리공단 이사장, 유성훈 금천구청장, 이승훈 홈플러스 금천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금천구청)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최근 홈플러스 금천점 6층 옥상주차장에서 ‘홈플러스 금천점’, ‘금천구시설관리공단’과 부설주차장 개방 및 공유를 위한 3자 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부설주차장 개방·공유사업은 지역의 주차난을 해소하기 위해 상가·업무용 건축물의 부설주차장 중 근로자의 퇴근 등으로 비어있는 주차장을 주민들에게 개방·공유하고, 개방한 건물 소유주에게는 ‘주차장 시설공사’ 등의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홈플러스 금천점’은 6층 부설주차장 총 263면 중 100면을 주민들에게 전일제 거주자우선주차로 개방한다. 이용요금은 한 달에 5만원이며, 이용을 원하는 주민은 금천구시설관리공단으로 신청하면 된다.

그동안의 부설주차장 개방 사업은 건물주에게 개방한 주차장의 관리의무가 있어 건물주들이 개방을 꺼려했던 것이 사실이다.

구는 이에 대한 대안으로 개방한 부설주차장을 금천구시설관리공단에서 직접 거주자우선주차 방식으로 운영해 건물주의 관리 부담을 줄이고, 이용요금의 일부를 건물주에게 수입으로 할당함으로써 단점을 보완했다.

전국 각 지자체별로 주택가 주차장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부설주차장 개방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나, 개방된 부설주차장을 시설관리공단에서 직접 거주자우선주차 방식(전일제)으로 운영하는 것은 전국 최초 사례다.

유성훈 구청장은 “이번 협약은 3개 기관간이 상호 신뢰를 통해 지역의 문제를 함께 해결해 나가고자 하는 선의에 의지가 있었기에 가능했다”며, “민·관 협력을 통한 주차장 공유사업으로 지역 주차난을 해소하고, 공영주차장 건설, 그린파킹 등 지역의 주차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다양한 방안들을 시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구 주차관리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