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송담대 학생들이 직접 만든 천 마스크 등 200세트 기탁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5-25 17:33: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25일 마석범 송담대 부총장 복지여성국장 방문 전달 -

 

▲ 25일 송담대 방역용품 기탁
[용인=오왕석 기자] 용인시는 25일 송담대서 감염병에 취약한 아동들에게 전해달라며 학생들이 직접 만든 천 마스크 등 방역용품 200세트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이 세트엔 천 마스크를 비롯해 종이비누, 손 소독제, 항균 물티슈가 하나씩 들어있다.

 

마석범 송담대 부총장은 “송담대 자원봉사 학생들이 힘을 모아 만든 방역용품으로 취약계층 아동들이 개인 위생을 관리하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 속에서도 송담대 학생들이 관내 아동들을 위해 방역용품을 전해줘 감사하며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이 유용하게 쓰도록 잘 전달할 것”이라고 말했다.

 

시는 이 성품을 드림스타트 사례관리 아동 및 육아종합지원센터를 이용하는 아동들에게 전달할 방침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