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동구, 마장로42길 ‘도로다이어트’ 완료

황혜빈 기자 / 기사승인 : 2020-01-08 17:00:2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차로 줄여 보행로 확보
전주등 보행장애물 이전·교체
고원식 교차로·횡단보도 신설

▲ 마장로42길 교차로 ‘생활권 도로다이어트’ 공사 후 모습. (사진제공=성동구청)

 

[시민일보 = 황혜빈 기자] 서울 성동구(구청장 정원오)는 최근 마장로42길 교차로 구간의 불필요한 차로를 줄이고 보행공간을 확보해 보행환경을 개선하는 ‘생활권 도로다이어트 사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사업구간은 마장로42길 마장동 주민센터 앞 교차로에서 살곶이길 앞 교차로 부분으로, 마장초등학교·세인유치원· 마장 어린이집 등 어린이들의 주통학로이자 마장동 주민센터를 이용하는 노약자와 주민들의 보행로다.

그러나 좁고 불편한 보행공간으로 안전사고 위험이 높아 인근 주민들의 대표적인 민원발생 구간이었다.

구는 2018년 이 구간이 ‘2018년 서울시 생활권 도로다이어트 공모사업’ 대상지로 선정됨에 따라 불필요한 차로를 축소하고 보도를 확장해 단절된 보행로를 연결하며 걷기 좋은 보행환경 조성에 나섰다.

가로수 및 전신주 등의 보행 장애물을 이전 및 교체하고 고원식 교차로와 횡단보도 신설, 과속방지턱, 볼라드, 중앙분리대를 설치했다.

구 관계자는 “추진과정에서 도로가 좁아지는 데 대한 우려 등 주민들의 이견이 있었으나 지속적인 주민설명회를 통한 의견 조율을 이뤄냈고 개선사항 등에 대한 주민의견을 적극적으로 반영했다”고 말했다.

정원오 구청장은 “지속적인 소통을 통한 맞춤형 생활권 도로다이어트 사업 및 쾌적하고 편안한 보행환경개선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보행자가 보호받는 보행환경 조성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