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둔촌2동, 초등학교 입학하는 저소득가정 아동에 학용품 지원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1-28 17:30: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동구 둔촌2동에서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저소득가정 아동들에게 지원한 학용품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 둔촌2동이 초등학교 입학을 앞둔 저소득가정 아동들에게 학교생활에 필요한 학용품을 선물한다. 아이의 첫 입학을 지역사회가 함께 축하하고 경제적 부담으로 마냥 기뻐하지 못하는 취약계층에게 힘을 북돋아주기 위함이다.

 

이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가구의 초등학교 입학자녀에게 이웃의 관심과 자원을 연계해 아동의 입학 선물로 학용품을 지원해주자는 동 복지플래너들의 의견을 모아 지난해 처음 시작했다. 민관 협력으로 지역 내 다양한 복지 욕구와 문제를 해결하는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특화사업을 통해서다.

 

지난해 4가구에 이어, 올해는 3가구의 아동을 지원한다. 아이가 필요로 하는 책가방, 신발주머니, 필기구 등 학용품류를 파악해 물품을 구매한 다음, 2월 중 입학 축하카드와 함께 전달한다. 사회적 낙인감 방지를 위해 별도 전달식 없이 복지플래너들이 각 가정을 방문해 전달할 예정이다.

 

김한규 둔촌2동장은 “한 아이를 키우려면 온 마을이 필요하다는 말처럼, 다양한 자원을 연계해 이웃의 어려움을 함께 돌보고 즐거운 일은 함께 나누는 따뜻한 마을공동체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