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유아숲체험원 3월 개장

홍덕표 기자 / hongdp@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26 16:17: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인왕산·백련산등 3곳 운영
이용 유치원·어린이집 모집
▲ 백련산매바위 유아숲체험원 모습. (사진제공=서대문구청)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지역내 3곳의 유아숲체험원(인왕산·백련산·백련산매바위)을 오는 3월15일 개장해 연말까지 약 9개월간 운영한다.


26일 구에 따르면 유아숲체험원은 자연체험을 하며 심신을 단련하고 도전 정신을 높일 수 있어 어린이들에게 인기가 높은 곳이다.

이에 구는 주 1회 정해진 요일과 시간에 이들 체험원을 이용할 지역내 유치원과 어린이집을 모집한다.

체험원 1곳을 기준으로,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요일마다 6개반(오전반 3개, 오후반 3개)씩 총 30개반이 운영돼 30개 유치원·어린이집이 이용할 수 있다.

오전반은 오전 10시, 오후반은 오후 1시부터 각각 3시간여 동안 진행된다. 1개반 참여 인원은 25명 이내며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시에는 조정될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유치원과 어린이집은 구청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작성한 후, 오는 2월1∼3일 구청 푸른도시과 공원기획팀을 방문하거나 우편을 이용해 내면 된다.

신청시, 체험원의 ‘유아숲지도사’가 동행하면서 아이들을 지도해 주는 ‘기본숲’ 반과 숲 체험활동을 해 본 아이들을 해당 기관의 교사가 인솔하는 ‘자율숲’ 반 가운데에서 선택할 수 있다.

단, 특정 요일과 시간에 신청 기관이 중복되는 경우, 공개 추첨으로 정한다.

한편, 유아숲체험원은 주말과 공휴일에는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개방되지만, 단체 이용의 경우에는 예약해야 한다.

문석진 구청장은 "새해에는 유아숲체험원이 도심 속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어린이들의 전인적 성장에 기여하는 공간으로 더 많은 사랑을 받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