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기판 영등포구의장,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 동참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4 15:40:1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참여한 고기판 의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영등포구의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고기판 서울 영등포구의장이 지난 12일 영등포구의회 본회의장에서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에 동참했다. 


‘자치분권 기대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9일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대통령 소속 자치분권위원회의 주민중심 자치분권 실현에 대한 관심과 인식을 확산하기 위해 시작됐으며, 32년 만에 개정된 지방자치법과 75년 만에 실시되는 자치경찰제로 획기적인 지방자치 변화가 기대되고 있다.

이번 챌린지는 참여자들이 자치분권에 대한 메시지를 담은 사진을 SNS에 올리고 다음 참여자 3명을 지목하는 방식으로 이루어지며, 고기판 의장은 길용환 관악구의회 의장의 지명으로 챌린지에 동참하게 됐다.

고 의장은 다음 참여자로 영등포구 상호결연지인 천명숙 충주시의회 의장, 강찬원 영암군의회 의장, 박희율 광주광역시 남구의회 의장을 지목했다.

고 의장은 “지난해 오랜 바람이었던 지방자치법이 개정되었다. 풀뿌리 민주주의의 새로운 시작인 자치분권 2.0시대를 환영한다”며, “영등포구의회는 구민과 함께 영등포만의 색을 가진 지방자치의 꽃을 피울 것을 약속드린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