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등포구의회, “늦어도 괜찮아요.” 캠페인 동참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22 16:32:3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서울 영등포구의회(의장 고기판)가 지난 21일 설 명절을 앞두고 택배 물량 폭증에 따른 택배노동자의 과로사 방지를 위한 “늦어도 괜찮아요.” 캠페인에 동참했다.

 

고기판 의장과 장순원 부의장, 유승용 운영위원장, 오현숙 행정위원장, 김화영 사회건설위원장을 비롯한 영등포구의회 의원들이 참석해 의원들이 직접 작성한 “택배기사님 감사합니다! 오늘도 힘내세요.”, “택배노동자 과로사 예방, 노사합의를 환영합니다!”, “행복을 배송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택배 기사님 고마워요!”, “택배기사님들의 과로를 예방합시다.”, “배송지연 양해하기!”, “고마운 마음을 미리 전하세요.”, “설 선물 미리 보내 택배 과로 막읍시다.”, “늦어도 괜찮아.”라고 적힌 택배 노동자에 대한 응원의 메시지와 함께 과로를 예방하고자 하는 팻말을 들고 캠페인을 진행했다.

 

고 의장은 “코로나로 인해 비대면 활동이 확산되면서, 택배 물량이 많이 증가했습니다. 그럼에도 택배배송은 문제없이 정상적으로 잘 이뤄졌는데, 그것은 택배 노동자들의 희생에 따른 결과라고 생각합니다”며 택배 노동자에 대한 감사 말씀을 전하며 “이번 설 명절에는 조금 늦더라도 기다리는 여유를 가져주길 부탁한다”고 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