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교통약자 위한 '보도 턱 낮추기 시범사업' 큰 호응

최진우 기자 / cjw@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11-08 14:30:3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5일 보도 턱 낮추기 사업 현장을 방문한 맹정호 시장(왼쪽)이 장애인협회 관계자들과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제공=서산시청)

 

[서산=최진우 기자] 충남 서산시가 2020년 시범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교통약자를 위한 '보도 턱 낮추기 사업'이 시민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고 6일 밝혔다.


보도 턱 낮추기 사업은 장애인·노인 등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를 위해 방해를 주는 지역내 보도 턱 높이를 정비하는 사업이다.

이와 함께 보도블록 내 들뜸·갈라짐·불균형 문제, 도로 폭 확보 문제 등을 정비한다.

시는 2억원의 예산으로 현재까지 교통약자들이 주로 이용하는 기업은행 서산지점부터 동문동 현대아파트 사거리까지 1300m 구간의 23개의 보도 턱을 기존 4~5cm에서 2cm 이하로 낮췄다.

또한 구간 중 2588㎡ 면적의 보도블록에 들뜸 현상을 제거하고 도로 폭을 최대한 확보해 전동휠체어, 실버카, 유모차 등을 사용하는 교통약자의 이동 편의도 개선했다.

시에 따르면 이 구간은 서산시장애인복지관과 서산시장애인가족지원센터 등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주로 이용하는 곳이며, 이후 사업대상지를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맹정호 시장은 5일 사업완료 현장을 찾아 장애인을 위한 장애인협회와 현장을 점검하고, 보도를 이용하는 시민들과 이야기도 나눴다.

맹 시장은 "보도 턱 낮추기 사업은 장애인, 노인, 임산부 등 교통약자와 시민 모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사업"이라면서 "앞으로 사업 대상지를 확대해 쾌적한 도로환경이 조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