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신월6동 주민센터·서울심리지원 서남센터, 심리지원 사업 업무협약(MOU) 체결

이대우 기자 / nic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9-22 16:09:0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이대우 기자]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 신월6동 주민센터와 서울심리지원 서남센터는 지역내 주민들의 마음건강 증진을 위해 지난 16일 신월6동 주민센터 5층 대강당에서 주민을 위한 심리지원 사업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했다.

 

이번 협약의 목적은 신월6동 주민들의 심리상태를 상담하고 심리치료 등 심리지원 프로그램 지원 등 다각적인 사업지원을 상호 협력하는 데 있다. 

 

신월6동 송재민 동장은 “대한민국은 OECD국가 중 자살률 1위를 기록하고 있다. 특히 신월6동은 항공기 소음으로 인한 심리적 스트레스에 노출되는 지역이라 이번 업무협약이 신월6동 주민들의 심리문제 예방과 마음건강 증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서울심리지원 서남센터 김영숙 팀장은 “최근 장기화되는 코로나로 과도한 스트레스로 심리적으로 불안정한 상태가 지속되며 우발적 범죄, 자살 충동 등으로 이어지는 사례가 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신월6동 주민들이 건강한 심리상태를 유지하는데 필요한 정신건강과 심리서비스 프로그램을 상호 협력하여 적극 개발 및 지원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서울심리지원센터는 전국 최초 2015년 동남센터를 시작으로 2016년엔 동북센터, 2017년에는 서남센터 순으로 현재 총 3개가 운영 중이며, 서남센터(신월로 176)는 만 19세 이상 서울시민 또는 서울시 소재 기관 종사자의 무료 심리상담 및 심리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신월6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