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이 양모에 분노

연합뉴스 /   / 기사승인 : 2021-01-13 15:55:1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16개월 된 입양 딸 정인양을 학대해 숨지게 한 혐의를 받는 양부모의 첫 재판이 열린 13일 서울남부지법에서 양모가 탄 호송차가 법원을 빠져나가자 시민들이 항의하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