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발언 듣는 김현미·노영민

연합뉴스 /   / 기사승인 : 2020-07-07 16:16: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문재인 대통령은 7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국무회의에서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노사정의 잠정 합의가 막판에 무산된 것과 관련해 “합의 정신은 적극적으로 살려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앞줄 오른쪽)과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왼쪽)이 7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을 듣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