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12개 시설 무료 이용권 제공하는 '랜선탈출 남도바닷길 여행' 이벤트 마련

한행택 기자 / hht@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31 16:10:22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랜선탈출 남도바닷길 여행' 홍보 포스터. (사진제공=순천시청)

 

[순천=한행택 기자] 전남 순천시가 대한민국 테마여행 10선 6권역에서 공동으로 추진하는 '랜선탈출 남도바닷길 여행'을 1일부터 오는 11월30일까지 진행한다고 밝혔다.

랜선탈출 남도바닷길 여행은 침체된 지역관광 회복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가 선정한 테마여행 10선 중 하나로 순천·여수·광양·보성이 공동으로 프로모션을 추진해 총 12개 시설의 무료 이용권을 1만4000명에게 선착순으로 제공하고 추첨을 통해 120만원 상당의 경품을 제공하는 이벤트다.

지역별로 순천은 주요 관광지 6곳을 1박2일간 관람할 수 있는 관광지 통합입장권, 여수는 해상시티투어와 해양레일바이크 이용권, 광양은 와인동굴과 느랭이골 입장권, 보성은 대한다원 입장권과 다비치콘도 입욕권을 제공한다.

이에 따라 국민 누구나 웹페이지에 접속해 이용권을 다운받아 희망 관광시설에서 티켓으로 교환해 사용할 수 있다.

시설별로 1인 1회로 제한되며, 예산 소진 시 개별 안내 없이 현장에서 사용이 제한된다.

또한 문체부에서 지원하는 ‘대한민국 안전여행’ 이벤트로 7월1일부터 10월31일까지 테마여행 10선 관광지 방문사진과 숙박결제 영수증을 첨부해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5만원 관광상품권을 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이번 프로모션으로 코로나19로 지친 국민들의 심신을 위로하고,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안전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