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어린이 놀이시설 모래바닥재 소독비 지원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2-23 16:56: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는 오는 12월까지 ‘2021년 어린이 놀이시설 모래바닥재 소독비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신청대상은 지역내 공동주택단지 중 바닥재가 모래인 어린이놀이시설 12개 단지, 19곳이며, 상반기(3~4월), 하반기(9~10월) 각 1회씩 지원한다.

구체적 지원내용은 ▲모래상태, 이물질혼합상태 점검 ▲샌드필터링 기계를 이용한 모래 속 깨진 유리병조각, 못, 동물분변, 잡석 등 제거 ▲고농도 오존수를 사용한 고압 살균 세척·소독 ▲토양관리기를 통한 모래 경도 유지 등이다.

상반기 사업을 희망하는 단지는 오는 3월12일까지 신청서와 입주대표회의 의결서(회의록 사본), 사업비 산출근거 등 필요서류를 갖춰 구청 주택과로 방문 또는 우편 접수하면 된다.

구는 3월 중 사업의 필요성 및 사업비의 적정성, 준공 년수 등을 기준으로 대상지를 검토·선정해 4월 지원금을 교부할 계획이다.

지원금액은 1㎡당 약 1200원으로 소독비의 60%이며, 공동주택은 40%인 약 800원을 부담하면 된다.

구는 2019년부터 서울시 자치구 최초로 자체예산을 투입해 공동주택 내 어린이 놀이시설 모래바닥재 소독 비용을 지원하고 있다.

한상혁 주택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놀이공간의 유해환경을 개선하고 안전을 확보해 어린이와 보호자가 안심할 수 있는 놀이환경을 만들겠다”며 “많은 공동주택의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