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과수화상병 확산 방지를 위한 약제 공급

오왕석 기자 / ow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3-05 18:06: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평택=오왕석 기자] 평택시(시장 정장선)는 관내 사과・배나무에서 발생하는 화상병 확산 방지를 위해 방제약제를 시에서 무상으로 공급한다고 밝혔다.

 

과수화상병은 우리나라에서 검역병해충으로 지정된 금지병해충에 의한 세균병으로 주로 사과, 배 등 장미과 식물에서 발생하며, 감염됐을 경우 잎・꽃・가지・줄기・과일 등이 마치 불에 탄 것처럼 붉은 갈색 또는 검정색으로 변하며 마르는 증상을 보이는 병이다.

 

방제약제는 평택시 농업인뿐만 아니라 타 시・군 거주자라도 평택시에서 사과・배나무를 재배하는 농업인이면 무상으로 공급 받을 수 있다. 1차 공급은 3월 중순으로 농업기술센터에서 배부할 계획이며, 거동이 불편한 농업인들에게는 과수원이나 거주지로 직접 배부할 계획이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과수화상병이 발생하면 효과적인 치료약제가 없기 때문에 예방 약제를 통한 사전방제가 중요하며 방제 시 안전사용기준을 준수해 적기에 약제를 살포해 달라”고 당부했다.

 

자세한 사항은 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 환경축산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왕석 기자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