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군, 공무원 복지포인트 지역화폐로 지급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2-23 16:06:2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지역경제 활성화 앞장

전직원 동참 소비촉진 투어도

[해남=정찬남 기자] 전남 해남군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를 돕기 위해 군 직원들이 솔선수범해 나가기로 했다.

군은 올해 군 공직자 맞춤형 복지포인트 90%를 지역상품권으로 지급한다.

지역상품권은 해남사랑상품권 80%, 온누리상품권 10%로 지역내 소상공인들에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해 경제 활력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하고 있다.

특히 개별 신청을 통해 복지포인트 전액을 해남사랑상품권으로 지급받은 공직자수가 1000여명에 달해 전체 15억여원 중 14억여원이 상품권으로 지급될 것으로 보인다.

이 같은 비율은 전국 지자체에서도 가장 높은 수준으로, 군은 상품권을 활용한 지역상가 활성화에도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군은 이번 달부터 전직원이 동참한 해남사랑투어도 실시한다.

지난 2020년 코로나 극복을 위해 처음으로 시행된 해남사랑투어는 해남사랑상품권을 활용해 지역 관광지나 음식점 등을 이용하는 소비촉진 운동이다.

이를 위해 직원복리후생사업으로 1인당 1만원, 총 1300여만원의 해남사랑상품권을 지원하고, 상가 이용 후 인증사진을 게재하는 릴레이가 펼쳐지고 있다.

지역내 화훼농가를 대상으로 한 꽃사주기 캠페인도 계속되고 있다.

군과 유관기관 등을 대상으로 알스트로메리아, 스토크, 스타티스 등 관내에서 생산되는 꽃으로 ‘1테이블 1플라워 운동’이 추진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이후 어려워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군 공직자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시책들을 발굴, 시행하게 됐다”며 “공직자들의 노력이 소상공인 등 지역 경제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