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헌병장은 우리 아들’

연합뉴스 /   / 기사승인 : 2020-09-17 17:0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국민의당은 이날 백드롭(뒷배경)을 ‘현병장(당직사병)은 우리의 아들’이라는 문구로 교체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