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여성가족과 아동보호팀 신설

박명수 기자 / pms@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1-01-12 16:13:41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학대ㆍ방임 적극 개입

[아산=박명수 기자] 충남 아산시가 아동학대예방 강화 및 피해아동에 대한 적극적인 보호를 위해 올해 1월1일자로 여성가족과에 아동보호팀을 신설했다.

아동학대란 보호자를 포함한 성인이 아동의 건강 또는 복지를 해치거나 정상적 발달을 저해할 수 있는 신체적ㆍ정신적ㆍ성적 폭력이나 가혹행위를 하는 것과 아동의 보호자가 아동을 유기하거나 방임하는 것을 말한다.

시는 이번 아동보호팀 신설에 따라 학대받은 아동의 신속한 발견과 안전한 보호조치, 사례별 적합한 개입 및 사후 관리를 진행해 재학대를 예방하고 시와 아산경찰서, 충남중부아동보호전문기관과의 협력을 통한 적극적인 아동보호 및 신고체계를 구축하게 됐다.

이러한 민관협력 서비스 체계 구축을 통해 피해아동 재학대 발견을 위한 정기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피해아동의 심리치료를 지원해 아동 및 가정 욕구에 맞는 통합서비스를 제공하고 연계할 예정이다.

한편 아동학대예방사업은 아동복지법을 기본법으로 하며 아동학대처벌법에 따라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및 그 절차, 피해아동에 대한 보호제도 및 아동학대행위자에 대한 보호처분을 정하고 있다.

아동학대가 의심될 때에는 아이지킴콜 112 또는 아산시 긴급전화로 신고하면 된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