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저소득층 연탄사용가구 대상 안전진단

홍덕표 기자 / 기사승인 : 2019-11-07 16:39:0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서대문구회' 협조

[시민일보 = 홍덕표 기자]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서대문구회'의 협조로 오는 29일까지 저소득층 연탄사용가구에 대한 안전진단을 한다고 밝혔다.

동절기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지난 4일부터 시작된 이번 사업은 기초수급자, 차상위계층, 소외계층, 홀몸노인, 영세주택 거주 주민 등 총 82가구를 대상으로 진행된다.

전문 기술자들이 대상가구를 직접 방문해 난방용으로 사용하는 연탄보일러와 연탄난로의 설치 상태, 정상 작동 여부, 연탄가스 누출 여부 등을 집중 점검하고 경미한 부적합 사항이 발견되면 무상 수리한다.

진단 후에는 연탄사용시설 안전 사용법을 안내하고 연탄가스 중독 예방 홍보물도 배부한다.

김진복 한국열관리시공협회 서대문구회 회장은 "최선을 다해 어려운 분들을 도와드릴 수 있어 보람되며 봉사활동을 통해 만난 이웃 분들이 모두 안전하게 겨울을 지내셨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에 문석진 구청장은 "본업으로 바쁜 중에도 이처럼 이웃에 봉사하는 분들로 인해 지역사회의 안전도가 더욱 높아질 것"이라며 감사의 뜻을 표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