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 거짓말' 배우 이유영, 반할 듯한 청초함 선보였던 대상급 비주얼 화제

나혜란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1 17:25: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시민일보 = 나혜란 기자] 이유영의 드레스 자태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2018년 12월 31일 열린 ‘SBS 연기대상’에서 ‘친애하는 판사님께’로 신인상을 수상한 이유영은 베이지 컬러가 감도는 드레스를 입어 청순한 매력을 과시했다. 특히 가느다란 이유영의 얼굴선과 팔, 다리는 노출을 하지 않았음에도 분위기를 압도했다.

한편 이유영은 10월 12일 토요일 밤 10시 30분 첫 방송하는 '모두의 거짓말'에 출연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