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청년네트워크 위원 모집

황혜빈 / hhyeb@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1-17 22:31:45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홍보포스터.(사진제공=관악구청)

[시민일보 = 황혜빈 기자] 서울 관악구(구청장 박준희)가 오는 29일까지 청년정책 거버넌스 파트너로서 관악의 미래를 함게 변화시킬 ‘관악구 청년네트워크’ 위원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청년네트워크 위원은 1년간 ▲분야별 분과 구성·운영 ▲청년들이 원하는 정책 발굴 및 제안 ▲청년정책 포럼, 토론회, 공론장 등 청년 네트워킹에 참여하게 된다.

 

관악구에 거주 또는 활동하는 만 19~39세 청년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으며, 활동의 자발성·관계성·관심 분야 등의 종합적인 심사를 통해 오는 2월3일 최종 30명을 선정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청년은 구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을 참고해 지원 신청서 및 제출서류를 이메일 또는 구청 별관 5층 청년정책과 청년지원팀으로 제출하면 된다.

 

한편 구는 청년인구가 약 20만명으로, 청년 인구 비율(40.2%)이 전국에서 가장 높은 특성을 살려 민선7기 출범 후 전국 226개 기초 자치단체의 롤모델이 될 청년정책을 만들기 위해 서울 자치구 중 최초로 청년정책과를 신설하고 청년정책 분야 예산을 대폭 확대했다.

 

이를 통해 대학동에 청년 문화공간 신림동쓰리룸 조성, 전국 최초로 시행한 청년 임차인 중개보수 감면 서비스, 십시일반 청년 일자리 사업, 청년 취업 토크 콘서트 등의 지역 특성에 맞는 다양한 정책을 펼치며 청년도시 관악으로 거듭나고 있다. 

 

박준희 구청장은 “미래의 주역인 청년은 관악의 가장 큰 자산”이라며 “청년 네트워크 구성을 통해 청년들이 직접 자신의 현실을 반영한 청년정책을 발굴·실현하는 청년정책 거버넌스 구축을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