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재 아나운서 "28년 만에 마주친"...태사자 박준석과 무슨 인연이?

서문영 기자 / issue@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1-23 00:00:4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배성재 아나운서의 셀피가 대중들의 눈길을 모으고 있다.

최근 배성재 아나운서가 셀피를 올려 이목을 모으고 있다.

배성재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8년 만에 마주친 중학교 짝꿍 준석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배성재와 박준석이 손하트를 하면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누리꾼들은 응원의 목소리를 보내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