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중앙연구소 국제비교숙련도평가에서 우수한 성적 거둬

여영준 기자 / yyj@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0-07-03 22:04:38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자체 개발한 1-Day 신속 분석법 활용 정확성 및 신뢰성 확보
▲ 사진제공=롯데중앙연구소

[시민일보 = 여영준 기자] 롯데중앙연구소는 올해 국제비교숙련도평가(FAPAS, Food Analysis Performance Assessment Scheme)에 참여해 마그네슘, 칼슘, 칼륨, 콜레스테롤, 당류, 회분 등 총 8종의 항목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롯데중앙연구소는 당류와 회분은 2~3일이 소요되는 기존 방법을 자체 개발한 1-day 신속분석법을 활용하여 결과를 검증함으로써 신속분석법의 정확성과 신뢰성을 모두 확보했다고 밝혔다.

FAPAS(Food Analysis Performance Assessment Scheme)는 영국 환경식품농림부 산하 식품환경연구청에서 주관하는 국제 비교 숙련도 프로그램으로 잔류 농약, 중금속 및 식품첨가물 등 14개분야의 숙련도를 평가하는 프로그램이며, 세계 각국의 정부기관, 대학 및 민간 분석 기관 등이 세계 수준의 분석 전문 연구소로 인정받기 위해 적극 참여하고 있는 중이다.

평가기준(Z-Score)은 대상 기관의 측정값과 기준 값의 차이를 전체 참여기관 측정값의 표준편차로 나누어 산정하며, ±2이내면 적합한 결과로 판단하고, 0에 가까울수록 우수함을 나타낸다. 이번에 롯데중앙연구소는 미량 성분인 마그네슘, 콜레스테롤, 칼슘에서 Z-Score 0.1, 0.2, 0.4를 기록해 매우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은 “앞으로도 최고 수준의 분석능력을 유지하여 소비자들에게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