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환경공단, 음식물류폐기물 분리배출 캠페인 실시

정찬남 기자 / jcrso@siminilbo.co.kr / 기사승인 : 2022-05-29 08:45:57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광주시 및 5개 구청 합동 송정시장 일대에서 장바구니 배부

▲ 음식물류폐기물 분리배출 홍보 캠페인 / 사진=광주환경공단 제공

[광주=정찬남 기자] 광주환경공단(이사장직무대행 박재우)이 지난 27일 송정시장 일대에서 시청 및 5개 구청 관계자들과 기관 합동으로 일반폐기물과 음식물류폐기물 분리배출 실천을 당부하는 시민 홍보 캠페인을 실시했다.

이날 캠페인은 1913송정역시장 및 송정매일시장 상인과 이용객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음식물쓰레기로 착각하기 쉬운 일반쓰레기 종류를 담은 장바구니를 공단 및 광주시, 5개 구청 담당자들이 배부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뿐만 아니라 여름철 수박, 멜론과 같은 크기가 큰 음식물쓰레기가 유입될 것을 대비해 부피가 큰 음식물쓰레기는 잘게 썰어서 배출해달라는 당부 내용을 담아 배부했다.

공단 관계자에 따르면 음식물자원화시설로 반입되는 폐기물에 돼지뼈, 조개껍데기, 비닐봉지, 젓가락, 숟가락 등의 이물질 유입으로 인해 운영에 어려움이 많아 이와 같은 캠페인이 필요하다는 판단에 기획됐다.

박재우 광주환경공단 이사장직무대행은 “시민들께서 음식물류폐기물을 올바르게 분리배출 해주셔야 효율적인 시설운영이 가능하다”면서 “다시 한 번 각 가정에서 올바르게 분리배출 해주실 것”을 당부 했다.

한편, 광주환경공단은 광주시에서 발생한 1일 평균 450톤의 음식물쓰레기를 사료, 바이오가스 등으로 자원화하고 있으며, 현재 여름철 늘어날 음식물쓰레기를 대비해 노후 설비를 교체하고 시설물을 점검하는 등 상반기 정기보수에 바쁜 시간을 보내고 있다.

 

[저작권자ⓒ 시민일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뉴스댓글 >

주요기사

+

기획/시리즈